주체108(2019)년 12월 4일 《우리 민족끼리》

 

재미동포사회에서 남조선당국이 친미사대굴종자세에서 벗어날것을 요구

 

최근 재미동포전국련합회홈페지와 《프레스아리랑》, 《뉴스로》를 비롯한 재미동포조직들과 언론들속에서 남조선당국이 하루빨리 친미사대굴종자세에서 벗어나 련북통일의 길에 나서야 한다고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가고있다.

동포조직들과 언론들은 북앞에는 머리를 조아리고 《동맹》인 남조선에는 저들의 리익추구를 위한 강권과 전횡을 일삼는 미국의 태도는 어떤 동맹도 민족보다 나을수 없다는것을 뼈저리게 느끼게 한다고 하면서 오늘 남조선에서 미국은 《진정한 우방》이 아니라는 목소리가 터져나오고있는것은 당연한 일이며 이제는 남조선당국이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의 평화보다도 저들의 패권과 리익만을 추구하는 미국과 단호히 결별할 때가 되였다고 하였다.

더우기 북과의 평화번영의 길, 통일의 길로 들어서야 할 시기에 북에 대한 모든 정보를 일본에 넘기는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종료연기와 남조선강점 미군유지를 위한 《방위비분담금》증액은 《대북적대시정책》을 고집하고 평화통일을 거부하겠다는 의미로밖에 되지 않는다고 하면서 남조선당국은 미국의 민족리간술책에 더이상 놀아나지 말아야 하며 6. 15공동선언과 4. 27판문점선언의 리행만이 민족의 평화번영과 겨레의 통일을 위한 유일한 길이라는것을 자각하고 련북통일의 길로 매진해야 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