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9월 5일 로동신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70돐을 경축하여

 

《소년》호, 《농근맹》호, 《녀맹》호 경비행기증정모임 진행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창건 70돐을 맞으며 학교청년동맹, 소년단조직들과 농근맹, 녀맹조직들에서 마련한 《소년》호, 《농근맹》호, 《녀맹》호 경비행기증정모임이 4일에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최휘동지, 평안북도당위원회 위원장 문경덕동지, 청년동맹중앙위원회 1비서 박철민동지, 녀맹중앙위원회 위원장 장춘실동지, 농근맹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길상봉동지, 관계부문 일군들, 인민군장병들, 학생소년들, 농근맹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 녀맹일군들과 녀맹원들이 모임에 참가하였다.

증정서들이 랑독되고 조선인민군 장령에게 각각 전달되였다.

이어 학생 방위성, 농근맹원 리금철, 녀맹원 맹영애가 토론하였다.

토론자들은 경비행기들에는 온 나라 인민들과 청소년학생들의 애국의 마음이 뜨겁게 어려있다고 말하였다.

원군사업을 보다 통이 크게 벌리며 당면하여 가을걷이전투를 힘있게 다그쳐나감으로써 공화국창건 일흔돐이 되는 뜻깊은 올해에 기어이 농업전선에서 승전포성을 높이 울려가는데 이바지할것이라고 그들은 언급하였다.

그들은 항일의 원군전통, 1950년대 남강마을녀성들의 원군정신을 굳건히 이어 인민군대를 친혈육처럼 사랑하고 성심성의로 원호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조선인민군 군관 김전승은 청소년학생들과 인민들의 뜨거운 마음과 기대를 깊이 간직하고 내 나라의 푸른 하늘을 굳건히 지켜갈것이라고 말하였다.

참가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령도따라 혁명의 최후승리를 위한 투쟁에서 자기의 본분을 다해나가며 조국방선을 철벽으로 다지는 성스러운 원군길에 애국의 자욱을 새겨갈 결의를 가다듬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