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2월 13일 로동신문

 

불멸의 꽃 김정일화명명 30돐 기념보고회 진행

 

불멸의 꽃 김정일화명명 30돐 기념보고회가 12일 청년중앙회관에서 진행되였다.

보고회에는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양형섭동지, 조선김일성김정일화위원회 위원장 김창도동지, 내각, 근로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 제22차 김정일화축전에 참가할 단위 일군들과 종업원들, 시내근로자들이 참가하였다.

민족최대의 경사스러운 광명성절을 맞으며 혁명의 대성인이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에 대한 절절한 그리움과 다함없는 경모의 정이 더욱 뜨겁게 분출되는 속에 불멸의 꽃 김정일화명명 30돐을 뜻깊게 기념하는 참가자들의 가슴마다는 크나큰 민족적긍지와 자부심으로 설레이였다.

김일성김정일화축전조직위원회 위원장인 내각부총리 전광호동지가 기념보고를 하였다.

보고자는 불멸의 꽃 김정일화는 조국과 혁명, 시대와 인류앞에 거대한 공헌을 하신 걸출한 령도자의 위대성을 상징하는 태양의 꽃이며 만민의 존경과 매혹, 신뢰심이 낳은 위인칭송의 꽃이라고 강조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위대한 장군님의 전사, 제자의 도리를 다하여 장군님을 충정다해 모셔야 하며 장군님의 구상과 념원을 현실로 꽃피워야 합니다.》

보고자는 탁월한 사상과 리론, 거창한 실천으로 자주시대의 새 력사를 창조하신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우리 인민과 세계 혁명적인민들의 다함없는 칭송과 격찬이 지난 세기 80년대의 시대적흐름으로 되고 그 지향을 반영하여 김정일화가 태여나게 된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김정일화가 태여난것은 인류의 태양이신 위대한 장군님을 흠모하고 따르는 만민칭송의 열기가 안아온 특기할 사변이였다고 그는 강조하였다.

그는 불멸의 꽃 김정일화가 우리 인민의 뜨거운 충정에 의하여 만발하고있는데 대하여 언급하면서 다음과 같이 계속하였다.

지난 세기 90년대의 엄혹한 시련의 시기 주체의 사회주의위업을 굳건히 수호하시고 승리의 한길로 전진시켜나가시는 위대한 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을 더욱 빛내여갈 천만군민의 열화같은 마음에 떠받들려 제1차 김정일화전시회가 성대히 진행되였다.

온 나라에 불멸의 꽃재배와 보급을 위한 전문기술일군양성체계가 정연하게 세워졌으며 각지에 김일성김정일화온실이 수많이 일떠서 그 어떤 자연기후조건에서도 태양의 꽃을 광범히 피울수 있는 물질기술적토대가 튼튼히 갖추어졌다.

우리 당의 현명한 령도밑에 위대한 장군님의 념원이 찬란한 현실로 펼쳐지고 불멸의 꽃이 온 나라에 더욱 활짝 피여나고있는것은 절세의 위인을 영원히 높이 받들어모시려는 천만군민의 절대불변의 신념과 확고부동한 의지의 숭고한 화폭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태양의김정일화를 온 누리에 만발하게 하려는 우리 인민과 세계 혁명적인민들의 한결같은 열망을 깊이 헤아리시여 불멸의 꽃 보급사업에 깊은 관심을 돌려주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해마다 뜻깊은 광명성절을 맞으며 김정일화축전이 더욱 성대하고 의의있게 진행되도록 세심히 지도해주시였으며 위대한 장군님의 태양상을 모신 상장과 참가증을 새로 제정하여 수여하도록 하시여 천만군민의 가슴마다에 태양민족의 긍지와 자부심을 새겨주시였다.

년대와 세기를 이으며 성황리에 진행되는 불멸의 꽃축전은 우리 인민과 진보적인류의 온갖 지성이 모인 열화같은 위인칭송의 대화원이며 위대한 장군님을 영원히 높이 모시려는 만민의 지향과 념원이 깃들어있는 꽃축전이다.

보고자는 해마다 무력, 성, 중앙기관 일군들, 각계층 근로자들, 청소년학생들과 함께 해외동포들, 외국의 벗들이 축전에 참가하여 수많은 김정일화를 전시하였으며 우리 인민들과 세계 여러 나라의 정계, 사회계, 원예계의 저명한 인사들이 축전장을 참관한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오늘 세계의 많은 나라들에서 갖가지 진귀하고 아름다운 꽃들이 펼치는 세계원예박람회와 화초전시회들이 진행되고있지만 우리 나라에서처럼 수도 평양과 각 도들에서 계절을 앞당겨 피운 불멸의 꽃으로 축전장과 전시회장들을 붉게 물들이며 절세의 위인을 끝없이 칭송하는 꽃축전은 일찌기 없었다고 그는 강조하였다.

우리 군대와 인민은 김정일화축전을 통하여 태양의 꽃을 안고사는 민족적긍지와 자부심을 가슴벅차게 느끼고있다고 하면서 그는 축전장을 돌아본 해외동포들과 외국의 벗들도 한결같이 전시된 꽃들은 위대한 령도자를 대를 이어 높이 모시고 사는 위대한 나라에서 위대한 민족이 심장으로 피운 위인칭송의 꽃이라고 경탄을 금치 못해하고있다고 말하였다.

그는 불멸의 꽃 김정일화가 세계의 수많은 나라들에서 널리 보급되고있는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주체84(1995)년 스웨리예에서 김정일화보급선전을 목적으로 하는 국제적조직인 북유럽김정일화협회가 결성되였으며 몽골, 중국, 인도네시아, 일본, 로씨야를 비롯한 많은 나라들에 김정일화온실들이 개관되고 여러 형태의 보급조직들과 후원회들이 련이어 나옴으로써 김정일화가 전세계적인 범위에서 보급되게 되였다고 그는 말하였다.

그는 김정일화가 2004년 국제원예학회에 베고니아과의 새 품종으로 공식등록되여 세계적인 명화로 공인되고 여러 원예박람회와 화초전시회들에서 최우수상과 특별상, 금상 등을 받으며 명성높은 꽃으로 만사람의 찬탄과 사랑을 받고있는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보고자는 김정일화를 시대의 명화로, 나라의 국보로 간직한 영광과 긍지를 안고 사회주의강국건설의 모든 전선에서 새로운 승리를 쟁취하기 위한 혁명적인 총공세를 과감히 전개해나갈데 대하여 말하였다.

그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는 영원히 우리와 함께 계신다는 절대불변의 신념을 가슴깊이 간직하고 위대한 수령님들의 혁명사상과 업적을 대를 이어 계승하고 빛내여나갈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백전백승 조선로동당의 두리에 굳게 뭉쳐 공화국창건 일흔돐을 맞는 올해의 만리마대진군에서 영웅적조선인민의 불굴의 정신력을 총폭발시키며 위대한 장군님의 애국념원, 강국념원을 눈부신 현실로 꽃피워나가야 할것이라고 그는 말하였다.

그는 위대한 장군님에 대한 한없는 경모의 정을 안고 위인칭송의 김정일화를 민족의 자랑, 인류공동의 재부로 아름답게 가꾸어가는 사업에 성심성의를 다하여야 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태양의 꽃재배와 관련한 지도와 과학연구사업을 책임적으로 하고 최신과학기술성과를 적극 받아들이며 김정일화재배보급사업을 더욱 활발히 벌려나갈데 대하여 그는 언급하였다.

그는 불멸의 꽃축전을 성대하고 의의있게 조직하여 위대한 수령님들의 유훈대로 천하제일강국을 일떠세워가는 우리 군대와 인민의 불굴의 신념과 의지, 아름다운 정신세계를 만방에 과시하여야 할것이라고 말하였다.

보고자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현명한 령도따라 사회주의강국건설과 주체혁명위업의 최후승리를 이룩하기 위하여 억세게 투쟁해나가며 이 땅우에 김정일화가 더욱 만발하게 함으로써 태양조선의 존엄과 영예를 힘있게 떨쳐나갈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조선중앙통신】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