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1월 13일 로동신문

 

축산물증산의 돌파구를 열어나간다

평양가금생산국아래 닭, 오리공장들에서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력사적인 신년사를 받아안고 새로운 승리를 쟁취하기 위한 올해의 첫 진군길에 떨쳐나선 평양가금생산국아래 닭, 오리공장들에서 축산물생산을 정상화하기 위한 투쟁이 힘있게 벌어지고있다.

종합된 자료에 의하면 각 공장들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은 집단적혁신의 불길을 세차게 지펴올려 올해전투를 시작한 때로부터 10일 남짓한 기간에만도 많은 축산물을 생산하였다. 결과 1월계획을 넘쳐 수행할수 있는 돌파구가 열리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인민생활을 높이자면 농사를 잘하는것과 함께 축산업과 수산업을 발전시켜 먹는 문제를 해결하여야 합니다.》

평양가금생산국의 일군들은 국아래 공장들의 실태를 손금보듯 료해하고 인민의 참된 충복으로서의 본분을 다해나가기 위해 뛰고 또 뛰고있다. 들끓는 전투현장마다에서는 과학기술을 원동력으로 오늘의 투쟁에서 끊임없는 집단적혁신을 일으켜나가기 위한 사업이 힘있게 전개되고있다.

자력갱생의 혁명정신을 심장마다에 만장약한 여러 공장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은 승리의 신심에 넘쳐 올해의 첫 전투에 일제히 진입하였다.

만경대닭공장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력사적인 신년사에 제시된 전투적과업을 결사관철할 비상한 각오를 안고 떨쳐나 닭알생산을 정상화하기 위한 투쟁을 드세게 내밀고있다. 그들은 건조로운영을 정상화하여 매일 1. 5t에 달하는 닭배설물로 만든 먹이를 생산리용하고있다. 닭배설물을 건조하고 미생물에 의한 발효처리를 진행한 이 먹이는 닭알생산을 정상화하는데서 큰 은을 내고있다. 이와 함께 공장에서는 과학적인 사양관리방법을 적극 받아들이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벌려 겨울철조건에서도 알낳이률을 지난 시기보다 높이고있다.

하당닭공장의 일군들과 종업원들도 닭알생산을 전투적으로 벌리고있다. 생산장성의 예비는 과학기술을 앞세우는데 있다는것을 명심한 그들은 가장 합리적인 먹이처방을 찾아내고 닭알당 생산에 들던 먹이소비량을 극력 줄이기 위한 투쟁을 이악하게 내밀고있다. 특히 토착미생물에 의한 진흙먹이생산을 일관하게 내밀어 닭에게 필요한 광물질을 충분히 보장해주고 닭알생산을 정상화하고있다.

서포닭공장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은 부닥치는 애로와 난관을 자체의 힘과 기술로 뚫고 닭알당 생산원가를 낮추는 한편 알낳이률을 높이면서 줄기찬 생산돌격전을 전개하고있다.

룡성닭공장 일군들과 종업원들이 닭고기생산을 정상화하기 위한 투쟁에서 애국적헌신성을 높이 발휘하고있다. 공장에서는 기술집단을 무어 닭배설물로 먹이를 만드는데 필요한 건조로를 제작하기 위한 사업을 드세게 내밀고있다. 그리고 동물성단백먹이생산을 정상적으로 내밀어 단백질을 보충해주고있다.

두단오리공장 일군들과 종업원들속에서도 집단적혁신이 일어나고있다. 이들은 하루에 180㎏정도의 단백곤충을 생산하여 오리에게 먹이고있다. 이와 함께 여러가지 대용먹이를 리용하기 위한 사업을 근기있게 내밀어 알곡먹이소비를 줄이면서도 오리고기생산을 정상화하고있다.

국가경제발전 5개년전략수행의 세번째 해인 올해에 경제전선전반에서 활성화의 돌파구를 열어제낄데 대한 당의 뜻을 높이 받들고 축산물생산에서 집단적혁신을 일으키고있는 평양가금생산국아래 공장들의 일군들과 종업원들의 비상한 열의에 의하여 전투성과는 날마다 확대되고있다.

 

본사기자 황철민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