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에서 전기절약사업 활발

 

(평양 12월 3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에서 전기절약사업이 활발히 진행되고있다.

공장, 기업소를 비롯한 전국의 많은 단위들과 가정들에서는 자체의 전력생산체계를 갖추는것과 함께 새로운 절약기술을 도입하는 등 전기절약사업이 규모나 형태에 있어서 다양하게 진행되고있다.

북창지구청년탄광련합기업소에서는 자체통합전력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전력관리를 정보화, 과학화함으로써 년간 수백만㎾h의 전기를 절약할수 있게 하였다.

강원도 원산시송배전소에서는 전력계통관리운영의 현대화를 실현하여 년간에 수십만㎾h의 전기를 절약하였다.

평양호텔에서는 태양열물가열기와 지열뽐프, 전기절약형물가열기를 결합한 순환식물가열체계를 받아들여 종전에 비해 70%의 전기를 절약하면서도 봉사활동을 원만히 보장하고있다.

선경칠감공장, 봉화화학공장을 비롯한 화학공업부문의 공장, 기업소들에서 설비들을 전기절약형으로 개조하기 위한 사업이 활발히 벌어지고있다.

도, 시, 군의 수많은 가정들에서도 각이한 능력의 태양열물가열기, 태양빛전지판, 풍력발전기를 리용하고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