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녀성들의 참된 삶을 빛내여주는 위대한 품

 

(평양 3월 8일발 조선중앙통신)

3. 8국제부녀절 108돐을 맞이한 조선에서 뜨거운 사랑, 애국헌신으로 가정과 사회에 기쁨을 더해주고 조국을 받들어가는 녀성들을 축복하고있다.

오늘 조선녀성들이 가정과 사회의 사랑과 존경을 받으며 복받은 삶을 마음껏 누리고있는것은 녀성존중의 대화원을 펼쳐주시고 더욱 아름답게 가꾸어주신 절세위인들의 위대한 품을 떠나 생각할수 없다.

조선녀성운동의 시원을 열어놓으시고 남녀평등권법령을 발포하시여 녀성들을 혁명의 한쪽수레바퀴를 떠밀고나가는 힘있는 력량으로 내세워주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품속에서 조선녀성들은 나라의 꽃, 혁명의 꽃으로 활짝 피여났다.

녀성중시, 녀성존중의 정치로 존엄높고 행복한 삶을 빛내여주신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의 사랑과 믿음속에 조선녀성들은 당과 수령, 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헌신하는 참된 혁명가로 자라났다.

오늘 조선녀성들은 위대한 수령님들의 숭고한 뜻을 이어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은혜로운 사랑속에 더욱 복받은 삶을 누려가고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주체101(2012)년 3. 8국제부녀절을 맞으며 이채로운 음악회를 마련해주시고 온 나라 녀성들에게 따뜻한 인사를 보내시였으며 그해에 조선력사에서 처음으로 어머니날도 제정하여주시였다.

녀성들을 아끼고 보살펴주시는 그이의 다심하고 웅심깊은 사랑은 평양산원에 일떠선 유선종양연구소와 김정숙평양방직공장과 김정숙평양제사공장에 세워진 로동자합숙, 평양화장품공장 등에도 어려있다.

한없이 자애롭고 넓은 품속에서 자강도의 평범한 녀성도로관리원이 만사람의 존경속에 떠받들리우고 아이를 많이 낳아키우고있는 어머니들의 가슴에 영웅메달이 빛나고있으며 녀성비행사들과 녀성과학자들, 녀성체육인들을 비롯한 온 나라 녀성들모두가 주체조선의 혁명가들로 억세게 성장할수 있었다.

하기에 조선녀성들은 나라의 꽃, 생활의 꽃, 가정의 꽃으로 아름답게 피여나도록 손잡아 이끌어주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따사로운 품을 위대한 어버이품이라고 소리높이 웨치고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