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품종의 맥주 생산

 

(평양 7월 17일발 조선중앙통신)

시원하고 쩡한 맛과 함께 상쾌한 기분을 더해주는 대동강맥주에 대한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있는 속에 최근 대동강맥주공장에서 새 품종의 맥주를 개발하여 생산을 시작하였다.

공장 과장 한형철은 밀맥주라고 부르는 새 품종의 맥주가 머지 않아 진행될 제2차 평양대동강맥주축전에서 첫선을 보이게 될것이라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말하였다.

보리와 함께 밀을 주원료로 하는 새 품종의 맥주는 웃면발효맥주로서 효모와 밀이 조화롭게 어울려 내는 독특한 향기와 첨단양조기술에 의하여 이전 맥주들보다 그 풍미가 진하다.

거품성이 좋고 흐림도가 짙은 밀맥주는 맥주가공분야에서 새로운 기술적진보를 안아온 제품으로서 축전에서 인기를 끌게 될것이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7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