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면보기 기사보기

통일신보

주체111(2022)년 4월 27일 《통일신보》

 

통일교실

조국통일을 가로막는 장애물

 

민족의 대단결을 이룩하고 조국통일을 이룩하기 위하여서는 외세의 지배와 간섭을 배격하고 외세와 결탁한 민족반역자들, 반통일세력을 반대하여 적극 투쟁하여야 한다.

반통일세력이란 통일을 반대하는 세력 다시말하여 우리 나라의 영구분렬을 꾀하면서 조국통일의 앞길에 음으로양으로 장애를 조성하는 세력을 의미한다.

외세는 우리 민족의 단합과 조국통일을 가로막는 기본장애물이다. 우리 나라를 둘로 갈라놓은것도 외세이고 우리 민족의 통일을 한사코 가로막고있는 장본인도 다름아닌 외세이다. 미국은 조국통일에 대한 우리 민족의 요구를 무시하고 자주시대의 흐름에 역행하면서 우리 민족을 영원히 둘로 갈라놓고 지배하려는 야망을 변함없이 추구하고있다. 미국은 우리 민족내부에 반목과 불화를 조성하고 남조선통치배들을 동족과의 대결에로 부추기며 끊임없는 군사연습과 무력증강으로 조선반도정세를 긴장시켜왔으며 지금 이 시각에도 남조선에서 북침전쟁연습을 강행하며 정세를 최극단에로 몰아가고있다.

침략적인 외세에 추종하여 민족의 통일지향에 역행하는 동족대결미치광이들도 반통일세력이다.

외세의 부추김과 조종밑에 력대 남조선보수통치배들은 분단의 장벽을 쌓고 북과 남사이의 정치, 군사적대결을 격화시켰으며 자주, 민주, 통일을 지향하는 남조선인민들을 탄압하고 애국적인 통일민주력량을 분렬, 와해시키려고 온갖 책동을 다하여왔다.

남조선에서 새로 권력의 자리에 올라앉게 되는 《대통령》당선인이라는자도 이전 보수《정권》들의 동족대결정책을 그대로 본따며 민족의 평화와 통일지향에 역행해나서고있다.

안팎의 반통일세력을 반대하여 투쟁하지 않고서는 민족의 대단결도 조국통일도 실현할수 없다.

북과 남, 해외의 온 민족은 외세의 지배와 간섭을 반대하는 거족적인 투쟁을 벌려 민족적단합과 조국통일을 방해하는 근원을 철저히 없애야 한다. 이와 함께 나라와 민족의 운명은 안중에 없이 일신의 부귀영화와 권세를 위하여 외세와 결탁하는 민족반역자들의 반통일정책, 전쟁책동을 반대하여 견결히 투쟁하여야 한다.

 

본사기자 박 명 성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
辽ICP备15008236号-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