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면보기 기사보기

통일신보

주체111(2022)년 4월 6일 《통일신보》

 

섶을 지고 불속에 뛰여드는것보다 더 어리석은 망동

 

남조선국방부 장관이라는 자가 우리를 《선제타격》하겠다는 망발을 줴치였다고 하는데 정말 피가 거꾸로 솟는것을 어쩔수 없다.

미국의 승인없이는 총탄 한발 날릴수도 없는 식민지노복, 미국의 총알받이에 불과한 자들이 감히 자주, 자립, 자위로 위용떨치는 우리 공화국을 《선제타격》하겠다니 이 무슨 미친 망동인가. 더우기나 국제사회가 공인하는 핵보유국을 상대로 《선제타격》너두리를 줴쳐대였으니 섶을 지고 불속에 뛰여드는것보다 더 어리석고 미친짓이라 해야 할것이다. 정말 제 죽을줄 모르고 불에 뛰여드는 부나비와 조금도 다를바 없는 자들이다.

남조선군이라는것은 우리와 싸움할 상대도 안되지만 만일 존엄높은 우리 국가를 상대로 선제타격과 같은 위험한 군사적행동을 감행한다면 우리 군대는 가차없이 세상이 일찌기 알지 못하는 무서운 힘으로 도발자들을 무자비하게 불마당질해버릴것이다.

남조선호전광들은 상대가 누구인가를 똑바로 보고 입부리를 함부로 놀리지 말아야 한다.

 

전쟁로병 리정수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
辽ICP备15008236号-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