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0(2021)년 1월 11일 《로동신문》

 

위대한 조선로동당의 강화발전과 성스러운 주체혁명사에 특기할 거대한 정치적사변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 6일회의 진행

 

우리 식 사회주의의 승리적전진방향을 휘황히 밝혀주는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의 진행소식은 전당의 수백만 당원들과 온 나라 인민들에게 존엄높은 우리 당의 위대한 향도력과 현명성에 대한 크나큰 긍지를 안겨주고 새로운 신심과 용기를 배가해주고있다.

대표자들의 높은 정치적자각과 적극적인 참가열의속에 1월 10일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 6일회의가 진행되였다.

우리 인민의 모든 승리와 영광의 상징이시며 주체혁명의 탁월한 령도자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주석단성원들과 함께 대회장에 나오시였다.

대회에서는 넷째 의정 《조선로동당 중앙지도기관 선거》를 토의하였다.

조선로동당규약에 따라 제7기 당중앙지도기관은 자기 임기를 마치고 대회는 제8기 당중앙지도기관선거를 진행하였다.

새로운 투쟁단계의 당건설과 혁명사업전반을 책임지고 조직령도할 새로운 중앙지도기관을 선거하는 중대한 문제토의에 들어가는것으로 하여 대회장에는 엄숙하고 진중한 분위기가 흐르고있었다.

조선로동당 중앙지도기관 선거세칙》의 해당 조항이 전달되고 당중앙위원회 위원 및 후보위원선거절차를 시작하였다.

당중앙위원회 위원, 후보위원후보자들에 대한 합리적인 추천방법이 결정되고 후보자추천과 선거가 진행되였다.

대회집행부의 위임에 따라 조용원대표가 제8기 중앙위원회 위원후보자들을 제의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당중앙위원회 위원후보자로 제의하는 순간 전체 대표자들은 격정에 넘친 만세와 열렬한 박수를 터치였다.

제의된 모든 후보자들은 대표자들의 전원찬성으로 당중앙위원회 위원후보자로 추천되였다.

대표자들은 추천된 당중앙위원회 위원후보자들이 우리 당의 혁명사상으로 튼튼히 무장하고 주체혁명위업의 종국적승리를 위하여 한목숨바쳐 싸울 신념이 확고하며 조국과 인민을 위하여 헌신적으로 투쟁하여온 동지들이라고 한결같이 인정하였다.

이어 대회는 추천된 당중앙위원회 위원후보자들에 대한 선거를 하였다.

사회자가 먼저 전체 당원들과 당대회에 참가한 대표자들의 한결같은 의사와 념원을 담아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당중앙위원회 위원으로 모실데 대하여 정중히 제의하자 전체 대표자들은 폭풍같은 《만세!》환호와 우렁찬 박수로 전적인 지지찬동을 표시하였다.

그리고 대표증을 들어 위원후보자로 추천된 138명을 당중앙위원회 위원으로 선거하는데 찬성하였으며 모든 후보자들이 전원일치로 선거된데 대하여 열렬한 박수를 보내였다.

대회는 당중앙위원회 후보위원들을 선거하였다.

대표자들은 후보위원수를 가결하고 추천된 111명의 후보위원후보자들에 대한 심의를 진행하였다.

대회에서는 대표자들의 일치한 찬성으로 추천된 후보위원후보자전원이 당중앙위원회 후보위원으로 선거되였다.

대회는 다음순으로 영광스러운 조선로동당의 강화발전과 주체혁명위업수행에서 결정적의의를 가지는 가장 중대하고 책임적인 문제를 토의하였다.

전체 대표자들은 위대한 우리 당을 대표하고 령도하는 수반인 조선로동당 총비서를 선거하는 최대중대사를 앞두고 비상히 격양되여있었다.

조선로동당 총비서선거와 관련한 제의를 리일환대표가 하였다.

제의자는 혁명의 최고뇌수, 령도의 중심, 단결의 중심으로서 수령의 지위를 차지하고 인민대중의 혁명위업, 사회주의위업수행에서 결정적역할을 하는 당의 최고령도자를 옳게 추대하는것이 가지는 거대한 정치적의의에 대하여 언급하였다.

그는 수령의 위대성이자 당의 위대성이고 나라와 민족의 강대성이며 혁명위업의 불패성이라는 철리는 조선혁명의 성스러운 력사와 장구한 세계혁명적당건설사를 통하여 확증되였다고 하면서 위대한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김정일동지의 혁명위업을 빛나게 계승하여 우리 당과 주체혁명을 탁월하게 령도하여오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위대성과 만고절세의 업적에 대하여 힘있게 강조하였다.

전체 대표자들은 사회주의건설의 새 승리를 향해 더 큰걸음을 내짚어야 할 혁명의 계승기, 발전기에 우리 당과 인민을 승리와 영광의 한길로 줄기차게 이끄실분은 오직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밖에 없다는 엄연한 력사의 진실에 한결같이 공감하였다.

제의자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의 수반으로 모시는것은 우리 시대의 엄숙한 요구이고 수백만 당원들과 인민들의 드팀없는 신념이라고 하면서 전당과 전체 인민의 총의를 모아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할것을 본 대회앞에 정중히 제의하였다.

전체 대표자들은 격동된 심정을 금치 못하며 장내를 진감하는 열광적인 박수로써 전적인 지지찬동을 표시하였다.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는 김일성-김정일주의당의 강화발전과 주체혁명위업의 새로운 승리적전진을 이룩하려는 전체 대표자들과 전당의 당원들, 온 나라 인민들과 인민군장병들의 일치한 의사와 소원을 반영하여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추대할데 대한 결정을 만장일치로 채택하였다.

순간 전체 참가자들은 천재적인 사상리론적예지와 비범특출한 령도력, 숭고한 덕망으로 미증유의 거창한 변혁과 기적의 시대를 열어나가시는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의 수반으로 또다시 높이 모신 크나큰 감격과 환희에 넘쳐 폭풍같은 《만세!》의 환호성을 터쳐올리면서 삼가 최대의 영광과 가장 열렬한 축하를 드리였다.

현시대의 가장 걸출한 정치지도자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 총비서로 높이 모신것은 우리 당과 인민이 받아안은 행운중의 행운이고 더없는 대경사이며 우리 식 사회주의승리의 결정적담보를 마련하고 창창한 전도를 기약하는 거대한 정치적사변으로 된다.

대회장에는 끝없이 분출하는 열화같은 충성의 마음을 담아 대표자들이 터치는 열광의 환호가 그칠줄 모르고 오래동안 계속되였다.

당중앙위원회 지도기관 선거가 끝난 다음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전원회의가 진행되였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위임에 따라 김재룡대표가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전원회의 결정내용을 당대회에 보고하였다.

당대회는 제8기 중앙위원회 지도기관 성원들로 당대회결정서초안작성위원회를 선거하였다.

당대회결정서초안작성위원회는 당대회 보고에 제시된 과업을 철저히 관철하기 위한 문제를 연구토의하는 대표자들의 부문별협의회를 지도하며 협의회들에서 제기된 문제들을 종합적으로 심의하고 결정서초안을 작성하여 당대회에 제의하는 사업을 하게 된다.

대회는 계속된다.

 

본사정치보도반

되돌이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