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  식

            
평  양  성

 

평양성은 고구려 후기의 수도이다.

고구려는 이 성을 552년에 쌓기 시작하여 수십년이 지난 586년에야 이곳으로 수도를 옮겼다.

평양성을 일명 장안성이라고도 하는데 그 둘레는 23km이고 총면적은 1185만㎡에 달하였다. 성은 그 북쪽에 금수산이 솟아있고 동, 서, 남쪽에 대동강과 보통강이 둘러막아서 천연요새를 이루었다. 성벽은 자연지세와 지질조건에 맞게 돌로 잘 쌓았다.

성문은 여러개가 있었을것이나 지금까지 고구려때 성문이 있던곳으로 확인된것은 보통문, 정양문, 칠성문, 내성문터 등이다.

평양성은 성안에 또 벽을 쌓아 내성, 중성, 외성, 북성으로 구획하였다. 내성은 왕궁이 있던곳이고 중성은 관청들이 있던 곳이다. 외성은 주민들이 살던곳인데 도로와 리방(말단 행정구역 단위)들이 《田》(밭 전)자 모양을 형성하면서 질서정연하게 포치되였다.

북성은 방위적목적을 위하여 쌓은것인데 겹성과 같은것이다.

평양성은 대동강과 보통강이 성밖을 둘러막았기때문에 성두리에 해자를 설치할 필요가 없었다. 다만 북쪽의 금수산에만 해자를 팠다.

평양성은 예로부터 보국안민의 요새로 이름높았다.

 

김  룡  진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