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1(2012)년 7월 6일 《우리 민족끼리》

 

정치상식

 

조 선 혁 명 군

 

조선혁명군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무장투쟁준비를 위한 첫 사업으로 중국의 구위수(고유수)에서 주체19(1930)년 7월 6일에 결성하신 정치 및 반군사조직이다.

그 목적은 조선혁명군의 정치군사활동을 통하여 무장투쟁의 대중적지반을 축성하고 무장투쟁을 전개하는데 필요한 경험을 축적하여 대규모의 유격부대를 꾸리기 위한 준비를 해두자는데 있었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무기를 수여하기에 앞서 하신 연설에서 조선혁명군은 항일무장투쟁을 조직준비하기 위한 조선공산주의자들의 정치 및 반군사조직이라고 규정하였으며 조선혁명군을 기초로 하여 앞으로 상비적인 혁명무력이 창건될것이라고 선언하시였다.

조선혁명군의 기본사명은 도시와 농촌에 들어가 인민대중을 교양하고 각성시켜 그들을 항일의 기치아래 묶어세우면서 무장투쟁의 경험을 쌓고 장차 본격적인 무장대오를 결성하기 위한 준비를 갖추어나가는것이였다.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조선혁명군의 당면과업으로 항일무장대오를 꾸릴수 있는 골간을 육성하는 문제, 혁명군대가 의거할수 있는 대중적지반을 꾸리는 문제, 무장투쟁을 벌리기 위한 군사적준비를 충분히 갖출데 대한 문제를 제기하시였다.

조선혁명군은 제1대, 제2대, 제3대 하는 식으로 여러개의 대로 조직되였다.

조선혁명군은 공산주의리념에 의해서 지도되며 군중정치사업도 하고 군사활동도 하는 정치 및 반군사조직이였다.

조선혁명군은 조직된 후 여러 소조로 편성되여 각지에 파견되였다. 국내에도 몇개의 소조가 파견되였다.

혁명군소조들을 조선에 파견한 목적은 무장투쟁의 대중적지반을 꾸리고 국내혁명투쟁을 앙양시키자는데도 있었지만 국내에서 무장투쟁을 할수 있겠는가 하는것을 가늠해보자는데도 있었다.

활동구역으로 떠나간 조선혁명군 대원들은 도처에서 대담무쌍한 활동을 벌렸다.

이시기 위대한 수령님의 삼촌이신 김형권선생님을 책임자로 한 소조원들은 압록강을 건너 1930년 8월 14일 풍산군 파발리에서 악질경관 《오빠시》순사부장(본명ㅡ마쯔야마)을 처단해버린 다음 인민들앞에서 반일연설을 하여 조국인민들을 반일투쟁에로 힘있게 고무추동하였다.

조선혁명군 결성으로 하여 항일무장투쟁의 귀중한 토대가 마련되였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