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예상식

민속무용 《길쌈놀이》

 

 
  민속무용 《길쌈놀이》는 우리 인민들이 먼 옛날부터 19세기중엽까지 많이 추어온 향토적인 무용이다.
  우리 나라에는 예로부터 부녀자들, 처녀들이 한데 모여 공동으로 길쌈을 하면서 노는 풍습이 있었는데 이것을 길쌈놀이 또는 질쌈놀이라고 하였다.
  민속무용 《길쌈놀이》는 공동으로 길쌈을 하고 길쌈이 끝난 다음 집체적으로 모여 노래하고 춤을 추며 노는 유쾌하고 활달한 무용이였다.
  이러한 《길쌈놀이》는 평안도, 함경도 등 여러 지방에서 추어졌다.
  민속무용 《길쌈놀이》의 중요한 특징은 춤동작들이 다양할뿐아니라 매우 아름답고 부드러운것이다.
  무용에서는 녀성들이 자기가 짠 천을 가지고 추는 춤이 기본으로 되여있는데 천을 재는 춤동작, 천을 쓰다듬는 춤동작, 천을 맞잡고 당기는 춤동작 그리고 천을 날리는 춤동작들은 우리 인민의 근면한 로동생활모습과 순결한 마음씨를 진실하게 보여주고있다.
  부드러운 명주천을 가지고 여러가지 유순하고 아름다운 동작을 보여주는 《길쌈놀이》의 화폭과 률동 등은 향토적색채가 짙고 민족적특성이 강한것으로 하여 인민들의 사랑을 받아왔다.
  이 춤은 오늘까지도 그 모습이 전해지고있으며 선군시대의 미감에 맞게 개작 활용되고있다.
 

                                         길쌈놀이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