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지에서 농촌을 지원하는 열기 더욱 고조

 

(평양 5월 27일발 조선중앙통신)

각지에서 농촌을 지원하는 열기가 더욱 고조되고있다.

황해남도에서는 모내기가 본격적으로 진행되는데 맞게 농촌을 적극 도와주기 위한 사업을 짜고들고있다.

종합된 자료에 의하면 며칠동안에 도적으로 농촌으로 나간 지원자들의 수는 15만명을 훨씬 넘는다.

농촌지원의 열풍은 평안북도의 시, 군들에서도 세차게 일고있다.

곽산군에서는 지원자들이 가물피해막이전투를 전적으로 맡아 해제끼면서 농장원들이 모내기에서 높은 실적을 기록하도록 적극 도와주고있다.

피현군에서는 지원열기를 고조시키면서 모내는기계를 만가동하여 매일 높은 실적을 기록하고있다.

남포시에서는 지원자들의 편의보장사업에 관심을 돌리면서 농촌지원사업이 활기있게 진행되도록 하고있다.

강서구역에서는 수산협동농장 직속1분조에 수백t의 거름과 소형양수기를 보내주었으며 로력적으로도 힘껏 지원하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