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사회의 덕과 정을 꽃피우는 아름다운 모습들

 

(평양 5월 22일발 조선중앙통신)

각지 녀맹조직들에서 공산주의적미덕과 미풍이 높이 발양되고있다.

각급 녀맹조직의 일군들은 지역내 주민들속에 들어가 우리 당과 국가가 취하고있는 방역조치들에 대한 해설사업을 진행하는 한편 치료사업과 생활에서 애로되는 문제들을 하나라도 풀어주기 위해 애쓰고있다.

평양시안의 녀맹일군들과 녀맹원들은 가정에 있던 여러가지 의약품을 가지고 해당 당조직에 찾아와 환자치료사업에 써줄것을 부탁하였다.

가정들에 저축해두었던 물자들을 어렵고 힘든 세대들에 보내줄것을 제기한 녀맹원들도 있다.

평안북도안의 녀맹일군들과 녀맹원들도 비상방역사업에 아낌없는 지성을 바치였다.

의약품과 수산물, 기초식품 등을 성의껏 마련하여 어렵고 힘든 세대들에 안겨주면서 오늘의 일시적인 어려움을 극복해나가자고 신심과 용기를 북돋아주었다.

량강도 김정숙군, 김형직군의 녀맹일군들과 녀맹원들은 체온계, 의약품들을 기증하여 환자치료에 리용하도록 하였다.

평안남도 덕천시, 숙천군, 자강도 성간군, 강원도 고산군, 함경북도 회령시, 명천군, 함경남도 함흥시, 신포시 등지의 녀맹일군, 녀맹원들도 성의껏 준비한 의약품과 물자들을 가정세대들에 보내주었다.

공산주의적미덕과 미풍은 어렵고 간고한 방역대전의 매일매시각 더욱 아름답게 꽃펴나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