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5월 14일 《로동신문》

 

악성비루스의 전파공간을 빈틈없이 완벽하게 차단하자

 

비상방역대전과 당조직들의 역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인민을 끝없이 존중하고 인민의 리익을 절대시하며 인민들을 참다운 어머니심정으로 보살펴주어야 합니다.》

국가최중대비상사건이 발생한 지금이야말로 모든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이 뼈를 깎고 살을 저며서라도 우리 당의 위민헌신의 리념을 실천으로 받들어야 할 중대한 시기이다.

비상방역대전은 단순히 병마와의 투쟁이 아니라 인민의 생명안전을 지키고 당 제8차대회 결정을 무조건 철저히 관철하기 위한 일대 결사전이다.

우리 당에 있어서 인민의 생명안전보다 더 귀중한것은 없다.

지금과 같이 어려운 때일수록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이 인민의 든든한 기둥이 되여주고 고락을 함께 하여야 인민의 진정한 보호자, 어머니당의 일군으로서의 사명과 본분을 다한다고 말할수 있다.

이번의 방역사태가 심각한것은 사실이지만 결코 극복 못할 난관은 아니다.

비상방역사업이 장기화되는 속에서도 우리 인민은 당의 령도밑에 모든 위험을 성과적으로 물리쳤으며 그 과정에 경험도 쌓았다.

당의 현명한 령도가 있고 어머니당만을 굳게 믿고 따르는 인민들의 비상한 정신력이 있는한 얼마든지 악성비루스의 도전을 극복할수 있다.

모든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은 비상방역대전의 승리는 곧 자신들의 역할에 달려있다는 확고한 립장에 서서 적극적이고도 빈틈없는 대책을 세워나가야 한다.

우리 경내에 침습한 악성비루스의 전파상황을 안정적으로 억제, 관리하며 감염자들을 빨리 치유시켜 전파근원을 최단기간내에 없애자면 대중의 정신력을 발동하는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당조직들에서는 모든 일군들과 당원들과 근로자들이 국가의 비상조치들을 정확히 리해하고 그 실행에서 고도의 자각성을 발휘하도록 정치선전사업을 공세적으로 벌려나가야 한다.

또한 모든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이 자기 지역, 자기 단위의 방역사업을 당앞에 전적으로 책임졌다는 자각을 안고 작전과 지휘를 치밀하게 짜고드는것이 중요하다.

현 위기를 타개하는데서 전파상황을 따라가면서 관리대책하면 언제 가도 방역사업에서 피동을 면할수 없다는것을 다시한번 자각하고 방역전에서 승세를 주동적으로 확고히 틀어쥐여야 한다.

특히 전국의 모든 시, 군들이 봉쇄되고 사업단위, 생산단위, 생활단위별로 격페된 상태에서 사업과 생산활동을 진행하는것으로 하여 인민들이 겪게 될 불편과 고충을 최소화하고 생활을 안정시키며 사소한 부정적현상도 나타나지 않도록 도, 시, 군당위원회들에서 철저한 대책을 세워야 한다.

전당의 당조직들과 당일군들은 당중앙위원회 제8기 제8차 정치국회의정신을 높이 받들고 인민들의 생명안전을 사수하기 위한 오늘의 방역대전에서 당과 혁명에 대한 충실성, 인민에 대한 헌신성, 자기 임무에 대한 책임성을 실천으로 검증받자.

 

본사기자 리호성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