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절경축 만경대학생소년궁전과 평양학생소년궁전 예술소조원들의 종합공연 진행

 

(평양 4월 14일발 조선중앙통신)

태양절경축 만경대학생소년궁전과 평양학생소년궁전 예술소조원들의 종합공연 《대원수님은 영원한 우리의 해님》이 13일 평양시청년공원야외극장에서 진행되였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에 대한 한없는 그리움과 경모의 정이 장내에 차넘치는 속에 서장 《원수님계시여 영원한 태양절》로 공연이 시작되였다.

출연자들은 민족의 위대한 태양이 솟아오른 경사스러운 명절을 맞이하는 환희와 긍지를 《만경대는 꽃동산》, 《제일 자랑 만경대》, 《4월의 명절》로 이루어진 만경대노래련곡과 무용에 담았다.

추녀낮은 만경대의 초가집에서 탄생하시여 항일의 혈전만리를 헤치시며 조국해방의 력사적위업을 이룩하시고 후대들의 웃음을 꽃피워주시려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치신 위대한 대원수님의 사랑과 헌신의 자욱을 되새겨주는 노래들이 무대에 올랐다.

출연자들은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품속에서 나라의 기둥감들로 씩씩하게 자라나는 새세대들의 모습과 나날이 비약하고 발전하는 조국의 현실을 감명깊게 보여주었다.

주체혁명위업의 계승자로 튼튼히 준비해나갈 학생소년들의 열의를 반영한 시와 합창 《김정은원수님 발걸음 따라 앞으로》로 공연분위기는 더욱 고조되였다.

위대한 어버이를 높이 모시여 내 조국의 밝은 미래를 확신하게 하는 공연은 종장 《세상에 부럼없어라》로 끝났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장 리두성동지, 사회주의애국청년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문철동지, 관계부문, 청년동맹일군들, 평양시안의 청소년학생들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