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민족의 유구한 력사와 찬란한 문화

고구려석각천문도와 《천상렬차분야지도》

 

(평양 11월 25일발 조선중앙통신)

우리 민족의 문화유산들중에는 고구려석각천문도도 있다.

고구려(B. C. 277년-A. D. 668년)사람들은 기원전부터 일식과 월식 그리고 류성(별찌), 혜성(살별)의 운동을 관측하였으며 오랜 기간 관측기록한 천문학자료들을 종합하여 5세기말~6세기초에는 돌판우에 천문도를 새겼다.

고구려석각천문도는 천문학리론과 지식을 파악하고 천문관측에 필요한 기초자료들을 제시함으로써 력서를 편찬하는데 도움을 주었다.

옛 도서 《해동잡록》의 기록에 의하면 석각천문도는 평양성에 있었는데 고구려말기 외래침략자들의 침입시 류실되였다.

고구려석각천문도를 원본으로 종이에 옮겨놓은것이 조선봉건왕조초기에 발견되였으며 그에 기초하여 1395년에 제작한것이 지금까지 전해지고있는 《천상렬차분야지도》이다.

고구려석각천문도를 거의 그대로 보존하면서 약간 수정, 보충한 《천상렬차분야지도》는 당시로서는 아주 과학적이고 세밀한 천문도였다.

지도에는 북극이 중심에 놓이도록 천구를 평면에 투영하고 282개의 별자리에 1 467개의 별을 표시하였으며 춘분점과 추분점의 위치, 은하수 등도 있다.

고구려석각천문도와 《천상렬차분야지도》는 우리 민족의 우수한 천문학발전력사를 보여주는 귀중한 문화유산으로 되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