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0(2021)년 11월 19일 《우리 민족끼리》

 

남조선청년들 사회의 근본문제해결을 요구하여 투쟁 전개

 

지난 14일 남조선인터네트신문 《민중의 소리》가 전한데 의하면 서울에서 각계층 청년단체들과 학생단체, 대학생단체들로 구성된 《2022대선대응청년행동》이 집회를 열고 경제와 환경, 인권, 교육, 과거사 등 사회의 근본문제해결을 강력히 요구하였다.

참가자들은 심화되는 불평등속에서 청년들은 절망하고있다고 하면서 청년들의 삶에서 기성정치는 해결자가 아니라 원인제공자일뿐이라고 지적하였다. 이어 지금까지 청년들은 림시직업이 아닌 안정된 일자리를, 미래를 그릴수 있는 주거를, 삶을 인정받을수 있는 제도와 정치를 요구하였지만 지난 5월현재 취업준비생은 85만명으로 력대 최대규모를 기록하였고 비정규직도 최대규모로 증가하였다고 폭로하였다.

또한 《대선》후보들은 청년들을 팔아 표를 사는 행위를 중단하고 먼저 청년들의 요구에 대답해야 한다고 하면서 최근 여론조사결과 대학생들이 이번 《대선》에서 반드시 해결되여야 할 문제로 부동산문제를 꼽았다, 청년들을 위한 공공기숙사와 청년주택공급의 확대, 집값완화, 고등교육예산확대, 등록금인하를 위한 정책이 필요하다고 주장하였다.

참가자들은 집회를 마친후 청와대앞까지 행진을 진행하였으며 래년 2월 《대선》투표를 앞두고 다시 한번 대규모집회를 개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17일 《련합뉴스》를 비롯한 언론들은 대구에서 청년들이 기성정치권의 부패와 구태를 규탄하는 기자회견과 집회를 열고 청년은 정치적도구가 아니다, 청년은 당신들의 둘러리가 아니다, 청년을 정치적으로 리용하는 기득권정치세력, 자리유지에 골몰하는 전, 현직《국회》의원, 여당도 야당도 다 싫다고 목소리를 높이였다.

이어 특혜취업과 집값상승 등을 보면 억장이 무너진다고 하면서 매주 집회를 열고 청년들의 목소리를 정치권에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