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0(2021)년 10월 16일 《우리 민족끼리》

 

만고의 절세영웅을 높이 모신 우리 공화국은 무궁강대할것이다

 

국방발전전람회 《자위-2021》가 련일 성황리에 진행되고있다.

전람회장을 참관하여 우리 공화국의 대함과 대함을 보여주는 하나하나의 무장장비들을 돌아보면서 나는 지난 5년세월 백두의 담력과 배짱으로 시련의 광풍을 쳐갈기시며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 군력강화를 위하여 바쳐오신 불면불휴의 헌신의 로고가 눈앞에 어려와 가슴뜨거움을 금할수 없었다.

우리 식 첨단무기개발의 길, 이것은 결코 누구나 쉽게 선택하고 걸을수 있는 탄탄대로가 아니였다.

더우기 한 나라, 한 민족의 자주권과 생존권, 발전권을 말살하려고 달려드는 적대세력들의 악랄한 제재봉쇄책동이 계속되고있는 환경속에서 첨단과학기술을 요구하는 군력강화의 길을 변함없이 이어나간다는것은 다른 나라들 같으면 상상도 할수 없는 일이였다.

그러나 우리의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자신께서 고생한것만큼 조국의 안녕이 지켜지고 승리의 길이 열린다는 생각, 이 길은 누구도 대신할수 없고 오직 자신의 힘으로 헤쳐가야 한다는 비상한 사명감을 안으시고 조국의 운명이 무겁게 실린 걸음을 멈춘적 없으시였다.

깊은 밤, 이른새벽 인민을 단잠에 재우시고 수백리길을 달리신적은 얼마이며 주체병기의 탄생을 위해 그토록 심혈과 로고를 다 바쳐 개발사업을 이끌어주시고도 발사장에까지 나오시여 발사 전과정을 지켜보신적은 그 몇번이였던가.

국방과학자, 기술자들과 군수공업부문 로동계급이 만든 주체탄의 장쾌한 비행운을 바라보시며 환하게 웃으시던 그이의 영상, 성공의 희열을 누르지 못하시여 전사들을 얼싸안으시던 눈물겨운 그 화폭을 오늘도 우리는 잊을수 없다.

참으로 경애하는 원수님의 강인담대한 배짱과 끝없는 헌신이 있어 우리 공화국은 세계가 우러러보는 군사강국의 지위에 당당히 올라서게 되였다.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이 땅에서 일어나고있는 경이적인 사변들을 통하여 우리 인민은 최강의 군력에 존엄도 행복도, 찬란한 미래도 있다는것을 심장깊이 새겨안고있다.

최근 신문과 방송 등을 통하여 련이어 전해진 새로운 무장장비개발소식들은 우리 국방공업의 눈부신 발전면모와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실증하는 뚜렷한 대답으로 된다.

국방과학원 새로 개발한 장거리순항미싸일시험발사 진행, 국방과학원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미싸일 《화성-8》형 시험발사 진행, 국방과학원 새로 개발한 반항공미싸일시험발사 진행 …

이것은 주체적국방공업발전사에 특기할 기적적인 승리들의 련속이며 우리 공화국의 국제적위상을 전세계에 널리 시위하는 커다란 사변들이다.

그렇다. 우리 공화국의 존엄과 인민의 행복, 후손만대의 번영을 위하여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서는 불면불휴의 심혈과 로고를 다 바쳐가시며 이 땅우에 자위적국방력강화의 전성기를 펼쳐나가고계신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비범한 예지와 탁월한 령도밑에 신비하고도 놀라운 수준에 올라선 최강의 자위적국방력이 있기에 우리의 배심은 든든하고 승리는 확정적이며 만고의 절세영웅을 높이 모신 우리 공화국은 무궁강대할것이다.

국가과학기술위원회 책임부원 김광성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