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후에 선참으로 건설된 대동문영화관

 

(평양 7월 30일발 조선중앙통신)

평양의 중심부 승리거리에 자리잡고있는 대동문영화관은 우리 나라에서 조국해방전쟁(1950. 6. 25-1953. 7. 27.)이 끝난 후에 건설된 첫 영화관이다.

독특한 건축미를 가지고있는 이 영화관은 주체44(1955)년 12월에 완공된 후 지난 2008년에 시대의 요구에 맞게 훌륭히 개건되였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 우리 인민들의 문화정서생활을 위하여 재더미를 헤쳐야 했던 전후에 선참으로 이 영화관을 건설하도록 하시였다.

그이께서는 완공을 앞둔 이 영화관을 찾으시여서는 주변에 유명한 대동문이 있는것만큼 《대동문영화관》이라고 하는것이 좋을것 같다고 친히 이름까지 지어주시였으며 그후 이곳에서 진행된 평양시어린이들의 설맞이모임들에 참석하시였다.

2007년 7월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대동문영화관을 개건하도록 하시고 건설 전기간 수십차례의 가르치심을 주시였다.

그리하여 영화관은 최상급의 영사설비와 음향설비를 비롯한 모든 관람조건들을 훌륭히 갖춘 영화관으로, 현대적미감과 건축학적요구, 시대정신이 잘 구현된 기념비적창조물로 변모되게 되였다.

그이께서는 2008년 6월에 개건된 대동문영화관을 돌아보시면서 영화관이 훌륭한 문화전당으로 변모되여 우리 인민들이 다양한 문화정서생활을 마음껏 누릴수 있게 되였다고 기쁨을 금치 못하시였다.

대동문영화관에서는 평양국제영화축전을 비롯한 다양한 정치문화행사들이 진행되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