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어나는 중앙동물원의 새 《식솔》들

 

(평양 6월 30일발 조선중앙통신)

우리 나라 중앙동물원에서는 세계 여러 나라 동물들이 많은 새끼를 낳아 해마다 새 《식솔》들이 늘어나고있다.

올해에 들어와 현재까지 이곳에서는 70여종의 동물들이 수백마리의 새끼를 쳤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와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 세계 여러 나라 인사들이 선물로 올린 고양이원숭이와 볼수염검은얼굴원숭이, 사자돌원숭이의 후대들과 유럽종말이 새끼를 낳은것을 비롯하여 올해에 10여종의 선물동물들이 낳은 새끼들은 수십마리에 달한다.

또한 은흑색여우, 붉은털염소, 푸른색모란앵무, 얼룩애기앵무를 비롯한 수십종의 희귀한 동물들도 새 《식솔》들을 많이 늘이였다.

중앙동물원에서는 지난해에 200여종의 동물이 낳은 2 000여마리의 새끼들이 잘 자라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