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0(2021)년 3월 3일 《우리 민족끼리》

 

금속공업부문에서 2월 인민경제계획 완수

 

우리 공화국의 주요공업부문인 금속공업부문들에서 당 제8차대회 결정관철의 첫해 목표를 무조건 수행하기 위한 투쟁으로 세차게 들끓고있다.

금속공업부문을 경제건설의 1211고지로 내세운 당의 숭고한 뜻을 심장깊이 새겨안은 강철전선의 일군들과 로동계급이 혁명의 붉은 피, 애국의 더운 피 펄펄 끓이며 2월에 수행하여야 할 선철, 강철, 압연강재를 비롯한 중요현물지표별계획을 완수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금속공업성일군들은 새로운 5개년계획의 첫해 과업수행에서 자신들이 맡고있는 임무의 중요성을 깊이 자각하고 생산토대의 정비보강과 철강재생산에서 실제적인 성과를 거둘수 있게 사업계획과 임무분담안을 혁신적으로, 세부적으로 작성하고 그 실현에 적극적으로 달라붙었다.

북방의 대야금기지 김책제철련합기업소에서는 생산에서 걸린 문제의 근원을 해결하는데 힘을 집중하고 설비관리, 기술관리를 짜고들어 선철생산계획을 앞당겨 완수하였다.

황해제철련합기업소의 로동계급도 설비들의 예방보수, 업간점검을 실속있게 진행하고 합리적인 작업방법들을 적극 받아들이면서 쇠물생산량을 늘이기 위해 노력하였다.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의 일군들과 로동계급도 생산토대의 정비보강에 력량을 집중하면서 철강재생산에 힘을 넣어 성과를 거두었다.

보산제철소의 로동계급은 회전로의 만가동을 보장하여 맡겨진 삼화철생산계획을 넘쳐 수행하였다.

원료보장단위들에서도 철강재증산투쟁을 믿음직하게 뒤받침해주었다.

은률, 재령광산을 비롯한 철광석생산단위들에서는 현존생산토대를 환원복구하고 보강하기 위한 사업을 현실성있게 내미는 한편 철광석생산을 중단없이 내밀었다.

흥남전극공장, 부령합금철공장을 비롯한 여러 단위에서도 매일 맡겨진 생산계획을 수행하였다.

지금 금속공업부문의 일군들과 로동계급은 황철로동계급의 호소에 화답하여 증산투쟁, 창조투쟁을 힘있게 벌림으로써 새로운 5개년계획의 첫해 과업을 기어이 완수할 열의로 과감히 전진하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