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동신문

주체111(2022)년 4월 1일 《로동신문》

 

제32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 선전화들 출판
 

 

제32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을 앞두고 선전화들이 출판되였다.

축전마크와 《제32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이라는 글발이 부각되여있는 선전화들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 탄생 110돐을 민족최대의 명절로, 인류공동의 대경사로 성대히 경축하려는 우리 인민과 세계 진보적인민들의 뜨거운 지향과 념원을 반영하고있다.

지구를 배경으로 축전마크를 높이 받쳐든 각이한 민족의상을 한 녀성예술인들의 모습과 푸른 하늘을 날아예는 비둘기들을 형상한 선전화 《자주, 평화, 친선의 노래 힘차게 부르자!》는 축전이 내세우고있는 리념을 강조하고있다.

가수들, 연주가들, 무용수들의 모습을 담은 선전화들에는 사상과 정견, 피부색과 언어는 서로 달라도 태양의 노래, 위인칭송의 송가를 세세년년 울려가려는 세계5대륙의 예술인들의 한결같은 마음이 어리여있다.

여러 나라의 관록있는 예술단, 교예단, 무용단, 명배우들의 특색있는 공연장면을 보여주는 선전화들은 다채로운 종목들이 펼쳐질 축전에 대한 커다란 기대와 관심을 불러일으키고있다.

이밖에 축전에 참가하는 단체들을 명시한 선전화들도 있다.

제32차 4월의 봄 친선예술축전의 사상주제적내용을 집약적으로 보여주는 선전화들은 태양절경축분위기를 더한층 고조시키는데 이바지하게 될것이다.